Home > 샘터어린이 > 시리즈별 어린이 책 > 이야기 파이
책제목 : 고양이 난로
지은이 : 이인호       그린이 : 노예지
분류 : 국내 | 샘터어린이 | 이야기 파이
책정보 : 양장, 64쪽
출간일 : 2020-12-10   가격 : 13,000원
ISBN : 978-89-464-7348-5   CIP : 2020046600
도서구입 : 교보문고 / YES24 / 인터파크 / 알라딘

 

 

 

돌아온 고양이 친구들이 전하는 사랑스러운 겨울 동화

 

 

-서로의 온기로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난로가 되어 주는 이야기

-‘배려’와 ‘사랑’을 전하는 고양이들의 그래픽 노블

 

 

눈을 뗄 수 없는 사랑스러운 고양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갸르릉 친구들’의 두 번째 이야기가 출간됐다. 지난해 겨울, 남녀노소 모두가 좋아할 만한 예쁜 그림으로 호평을 받은 《덥수룩 고양이》에 이은 그래픽 노블 《고양이 난로》다. 깜찍한 고양이들의 모습이 먼저 눈에 들어오지만, 따뜻한 메시지와 긴 여운을 담은 글에 한 번 더 놀라게 되는 작품이다. 어린이들이 읽기 좋으면서도 어른들도 소장하고 싶어 할 만한 작품으로, 크리스마스, 연말 시즌을 맞아 선물하기에도 좋은 책이다.

‘갸르릉 친구들’은 한집에 사는 개성 만점 네 마리 고양이들의 특별한 겨울날을 그린 시리즈다. 《덥수룩 고양이》에서는 덥수룩한 털 때문에 곤욕을 치르던 고양이 ‘니니’가 주인공이었다면 《고양이 난로》는 밖에 나가 노는 걸 좋아하는 개구쟁이 고양이 ‘포니’가 이야기를 이끈다. 강추위에도 혼자 외출을 감행한 포니가 아기 고양이를 발견하고, 돕는 과정을 전한다. 배려와 사랑의 메시지를 진부하지 않게 전하는 고양이들의 겨울 동화다.

노예지 작가의 고양이 그림은 이번에도 감탄을 불러일으킨다. 전작보다 안정감 있는 터치와 색감으로 완성도를 더했다. 특히 이번 작품에서는 호호 손을 부는 모습의 아기 고양이에게 시선을 뺏기게 된다. 품속에 쏙 넣고 싶은 사랑스러운 모습은 어린이 독자들도 반할만하다. 섬세하고 따스하게 이야기를 풀어내는 이인호 작가는 고양이들이 겨울철, 서로 체온을 유지하기 위해 하는 행동인 일명 ‘고양이 난로’에서 힌트를 얻어 작품을 구상했다. 난로가 고장 난 추운 날에도 서로의 온기로 오래오래 식지 않는 세상에서 가장 따뜻한 난로를 만드는 이야기를 통해 각박한 시대에 울림 있는 메시지를 전한다.